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위메프, 애플 출신 이진호 CTO 영입

공유
0

위메프, 애플 출신 이진호 CTO 영입

美 실리콘밸리서 17년간 개발자∙리더로 활동

이진호 위메프 신임 CTO. 사진=위메프이미지 확대보기
이진호 위메프 신임 CTO. 사진=위메프


위메프가 애플 미국 실리콘밸리 본사에서 인공지능(AI), 머신러닝(ML) 개발을 담당한 이진호 박사를 최고기술책임자(CTO)로 영입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신임 CTO는 미국 일리노이공과대학교(IIT)에서 컴퓨터 사이언스 석사, 박사 학위를 받은 후 실리콘밸리에서 17년간 개발자로 활동했다. 애플 본사에서 데이터 수집·분석, 머신러닝을 사용해 '시리(Siri)'와 '스포트라이트(Spotlight)'의 웹검색엔진 품질을 높이고, 관련 기술을 개발하는 책임자(DRI)로 일했다.
이전에는 미국 메타커머스 '비컴닷컴'에서 테크 리더를 맡았으며, 에듀테크 스타트업 창업에 나서는 등 등 미국 현지에서 개발자, 리더로 업무경력을 쌓았다.

위메프 측은 인공지능, 머신러닝 전문가인 이 CTO가 합류하면서 메타커머스 서비스 강화 등 전반적인 플랫폼 기술 경쟁력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하송 위메프 대표이사는 "이 CTO와 함께하면서 위메프 인재들의 역량도 크게 향상될 것"이라며 "최고 커머스 플랫폼이 되기 위해 테크 분야에 투자를 지속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CTO"기술 고도화를 통해 사용자에게 최고의 커머스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위메프의 비전에 크게 공감해 합류를 결정했다""전문적으로 다뤄온 검색과 메타커머스 경험을 접목해 위메프가 한국 이커머스 중심에 서도록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