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G, 잎담배 농가에 '건강검진비·자녀장학금' 지원

공유
0

KT&G, 잎담배 농가에 '건강검진비·자녀장학금' 지원

김정호 KT&G 원료본부장(왼쪽)과 김삼수 엽연초생산협동조합 중앙회장이 지난달 28일 '2022 잎담배 농가 지원금 전달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G이미지 확대보기
김정호 KT&G 원료본부장(왼쪽)과 김삼수 엽연초생산협동조합 중앙회장이 지난달 28일 '2022 잎담배 농가 지원금 전달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G
KT&G(사장 백복인)가 지난달 28일 국내 잎담배 농가와의 상생을 위해 복지증진 지원금 4억8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최근 농가들은 감소하는 농촌 인구와 고령화 문제에 더해 코로나19 재유행의 위기가 겹치며 노동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올해는 농가의 유류비 절감과 동시에 탄소배출 저감이 가능한 배풍열 연료저감장치 84대 구입비용을 지원하는 등 지원 규모를 늘렸다.

KT&G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잎담배 농가에 복지증진 지원금을 전달해 올해까지 총 33억3600만원을 지원했다. 건강검진 비용과 자녀 장학금을 지원받은 경작인 수는 누적 총 1만666명에 달한다.

이 외에도 ESG경영의 일환으로 원료 공급 파트너인 잎담배 농가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국내 영업 중인 담배업체 중 유일하게 국산 잎담배를 구매해 농가 보호에 앞장서고, 매년 잎담배 이식과 수확 시기에 임직원 봉사단을 파견해 일손을 보태고 있다.

김정호 KT&G 원료본부장은 "회사는 농민들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왔다"며 "앞으로도 농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 활동을 통해 동반 성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도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bh75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