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물산 패션 아미, 롯데百 본점서 강북권 첫 매장 오픈

공유
0

삼성물산 패션 아미, 롯데百 본점서 강북권 첫 매장 오픈

신규 글로벌 스토어 콘셉트 국내서 처음 적용

롯데백화점 본점에 위치한 아미 단독 매장. 사진=삼성물산 패션이미지 확대보기
롯데백화점 본점에 위치한 아미 단독 매장. 사진=삼성물산 패션


삼성물산 패션부문 프랑스 디자이너 브랜드 아미가 서울 중구 소공동에 위치한 롯데백화점 본점 5층에 단독 매장을 열었다고 18일 밝혔다.

아미 롯데백화점 본점은 국내 아홉 번째 단독 매장이자 서울 강북권 내 첫 매장으로 규모는 58.81㎡다.
아미는 이번 매장에 프랑스 파리 부티크의 건축적인 요소를 담은 신규 글로벌 스토어 콘셉트를 국내에서 처음으로 적용했다.

매장의 벽체는 흰 대리석과 짙은 녹색의 커튼으로 밝고 깨끗한 인상을 줬고, 천장은 부분적으로 금속 메쉬 디테일을 적용해 고급스럽고 독특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바닥은 시그니처 패턴이 두드러지는 우드 소재를 적용해 안정감을 더했다.

아미 롯데백화점 본점 매장은 하트 컬렉션과 올해 가을·겨울 시즌 남성 컬렉션을 판매한다. 가을·겨울 시즌 컬렉션은 푸시아, 네온 그린, 퍼플, 오렌지 등 강렬한 색상이 특징이다. 의류 컬렉션 외에도 가방, 슈즈, 액세서리를 선보인다.

전보라 10 꼬르소 꼬모 팀장은 "아미가 롯데백화점 본점에 국내 아홉 번째 단독 매장을 열었다"면서 "파리 부티크가 연상되는 공간에서 아미의 베스트 셀링 상품인 하트 컬렉션과 대담한 색상 활용이 돋보이는 올해의 가을·겨울 시즌 컬렉션을 경험해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