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쌍방울그룹 "이재명 변호사비 대납 사실무근…추측성 보도 유감"

공유
0

쌍방울그룹 "이재명 변호사비 대납 사실무근…추측성 보도 유감"

"금번 압수수색, 시세조종∙주가조작 관련 혐의 없어"

쌍방울그룹 로고. 사진=쌍방울그룹이미지 확대보기
쌍방울그룹 로고. 사진=쌍방울그룹

쌍방울그룹이 18일 악성루머 생산, 허위보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재명 의원의 변호사비 대납 의혹을 포함해 조직적 증거 인멸, 시세조종 및 주가조작 등의 허위 보도에 대해 자제를 요구하면서 이에 대한 강력한 법적 조치도 시사했다.

쌍방울그룹은 최근 진행된 압수수색과 관련 이재명 의원의 변호사비 대납, 대장동 사건 연루와 조직적인 증거 인멸 보도에 대해 "이재명 의원과의 특별한 관계 등의 보도는 전혀 사실무근으로 추측성 보도에 유감을 표한다"면서 "명백한 허위 사실임에도 마치 사실인양 보도되는 것이 안타깝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검찰 측 영장에 따르면 시세조종과 주가조작에 대한 혐의는 없었으며 대장동과 변호사비 대납 건도 포함돼 있지 않았다"면서 "조직적으로 증거를 인멸하지도 않았고 검찰 수사에 성실하게 임했다"고 강조했다.

쌍방울그룹은 이번 압수수색에서 전환사채 등 거래시 문제가 없었는지 등에 대해 조사를 받았으며 시세조종, 즉 주가조작과 관련된 혐의는 일절 없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영장에 적시되지 않은 시세조종이나 주가조작과 관련된 혐의로 확대 재생산돼 보도되고 있는 점, 증거인멸 등 허위 사실이 유포되고 있는 점에 대해 강력한 대응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쌍방울그룹 관계자는 "허위 사실이 확대 재생산되는 과정에서 기업 활동이 크게 위축되고 있다"면서 "이는 회사는 물론 일부 소액주주들에게까지도 피해가 발생되는 부분이라 앞으로 이에 대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