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해태, '고향만두'로 빚은 '아이비 카나페' 선봬

공유
0

해태, '고향만두'로 빚은 '아이비 카나페' 선봬

고향만두와 크래커 '아이비'의 협업으로 탄생한 HMR

해태제과의 '고향만두'로 빚은 '아이비 카나페'. 사진=해태제과이미지 확대보기
해태제과의 '고향만두'로 빚은 '아이비 카나페'. 사진=해태제과


해태제과(해태)가 '고향만두'와 크래커 '아이비'를 협업한 가정간편식(HMR) '아이비 카나페'를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아이비 카나페는 크래커 위에 재료를 얹어 먹는 일반 카나페와 달리 만두 방식을 적용해 속에 재료를 담아 만든 카나페만두다. '크래미'와 '단호박' 2가지 맛으로 구성됐다.
해태는 1년여의 연구과정을 거쳐 아이비 크래커 반죽을 카나페만두로 빚는데 성공했다고 전했다. 수많은 실험을 통해 바삭한 담백함은 살리고 안쪽에 토핑을 담을 정도의 탄력성을 갖춘 반죽 레시피를 찾았다. 카나페만두가 아이비 크래커의 담백함을 유지하면서 한층 더 바삭한 이유다.

여기에 해태만의 원조만두 공법을 적용해 겹쳐진 겉면 가장자리를 붙여 공간을 만들고 신선한 토핑을 담았다.

이번 신제품은 에어프라이어나 오븐으로 8~9분 동안 조리하면 완성된다. 소스나 기름도 넣을 필요 없이 조리가 간편한 가정간편식이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스테디셀러인 아이비와 고향만두의 협업이 고객들에게 익숙하면서도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트렌디한 콘셉트와 대중적인 맛의 카나페만두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