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아성다이소, '여름 디저트 만들기 기획전' 진행

공유
0

아성다이소, '여름 디저트 만들기 기획전' 진행

과일 커팅 도구 등 30여종

아성다이소 여름 디저트 만들기 기획전. 사진=아성다이소이미지 확대보기
아성다이소 여름 디저트 만들기 기획전. 사진=아성다이소
아성다이소가 '여름 디저트 만들기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줄 여름 디저트를 만들 수 있는 상품으로 구성했다. 과일 커팅 도구, 아이스 트레이, 제빙기 등 총 30여종을 선보인다.

먼저, 여름 별미인 과일화채를 만들 수 있는 과일 커팅 도구와 아이스 트레이 등을 준비했다. '손잡이 코팅 수박 커터기'는 수박을 한입 크기로 자를 수 있도록 집게형 커터기로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화채용 스푼&칼'은 양쪽의 형태가 다르게 제작돼 과일에 모양을 내 자르기에 적합하다. '사과 커터기'는 사과를 여러 번 자를 필요 없이 한 번에 8조각으로 자를 수 있다.
화채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과일 모양 아이스 트레이'도 판매한다. 얼음을 사과, 오렌지, 포도 모양으로 얼릴 수 있다. 색깔 있는 음료나 식용색소를 넣어 얼리면 다채로운 색깔의 화채를 만들 수 있다. 또한, 입구가 좁은 페트병이나 텀블러 등에 넣기 좋은 슬림한 사이즈의 '실리콘 아이스 트레이'도 있다. 이 밖에 화채를 먹기 좋게 담을 수 있는 2L 사이즈의 '클리어 유리볼'과 1인용 사이즈의 '스위트 디저트볼'도 판매한다.

수제청을 만들 때 필요한 계량도구와 보관용기를 다양하게 준비했다. 계량컵은 250ml부터 1L까지 다양한 용량을 기획했고 주방저울도 같이 마련돼 정확한 비율을 맞출 수 있게 도와준다. 수제청 보관용기는 수제청을 만드는 양에 따라서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유리과실주병'은 4.5L와 5L로 구성해 대용량 수제청을 만들 때 적당하다. '스틸탭 손잡이 유리병'은 600ml 정도로 1인 가구용으로 좋다.

'팥빙수 얼음 제조기'도 선보인다. 일반 각얼음을 사용하면 거친 입자의 빙수용 얼음을 만들 수 있고 상품에 포함된 제빙컵에 얼음을 얼려서 사용하면 고운 입자의 '눈꽃빙수'를 만들 수 있다. '유리 물방울 볼'은 팥빙수 얼음 제조기에 들어갈 수 있는 사이즈로 함께 구매해도 좋다.

아성다이소 관계자는 "요즘 수박 등 여름 과일들이 나오면서 '여름 디저트'를 만들 수 있는 관련 용품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다이소에서 준비한 '여름 디저트 만들기 기획전'과 함께 달콤하고 시원한 여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도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bh75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