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제과, 무설탕 디저트 브랜드 '제로' 출시

공유
0

롯데제과, 무설탕 디저트 브랜드 '제로' 출시

무설탕 제품 인기에 제로 식품 시장에 출사표

롯데제과 무설탕 디저트 브랜드 '제로(ZERO)'. 사진=롯데제과이미지 확대보기
롯데제과 무설탕 디저트 브랜드 '제로(ZERO)'. 사진=롯데제과


롯데제과가 무설탕 디저트 브랜드 ‘제로(ZERO)’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최근 건강관리와 함께 즐거움을 추구하는 ‘헬시 플레저’가 소비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무설탕 제품이 인기를 끌자 ‘제로 식품’ 시장에 출사표를 던진 것이다.

앞서 롯데제과는 지난해 9월 ‘제로 프로젝트’를 통해 2종의 시제품을 선보였다. 당시 소비자 조사 결과에서 시장 가능성이 충분하다고 판단해 ‘제로’ 브랜드를 본격적으로 론칭했다.
롯데제과가 선보이는 신제품은 총 5종이다. 과자류인 ‘제로 초콜릿칩쿠키’, ‘제로 후르츠 젤리’, ‘제로 카카오 케이크’ 3종과 빙과류인 ‘제로 아이스콜라’, ‘제로 아이스초코바’ 2종이다.

이들 제품에는 설탕 대신 대체감미료인 에리스리톨과 말티톨이 들어갔다.

특히 제로 후르츠젤리와 제로 아이스콜라는 칼로리가 일반 제품에 비해 각각 25%, 30% 가량 낮다. 롯데제과 측은 다이어트에 관심이 많은 소비자들에게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며 기대감을 전했다.

제로 제품 개발자는 “대체감미료를 사용한다고 해서 맛이 없으면 안된다고 생각했다”며 “맛을 가장 중요한 가치로 두고 제품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롯데제과는 향후 초콜릿, 캔디 등 다양한 제로 제품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번 신제품 5종은 이날부터 롯데제과 자사몰인 롯데스위트몰과 마켓컬리 등 온라인 채널과 국내 4대 백화점을 시작으로 판매처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