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생활건강 상해법인, 15일부터 유통 재개

공유
0

LG생활건강 상해법인, 15일부터 유통 재개

제품 통관 가능…현지 배송 풀릴 전망

LG생활건강 로고. 사진=LG생활건강이미지 확대보기
LG생활건강 로고. 사진=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이 오는 15일부터 상해법인 유통망을 재개한다고 12일 밝혔다.

LG생활건강은 지난 4일 중국 상해시 상무위원회에서 발표한 ‘조업 가능 화이트리스트 기업’에 포함됐다. 이후 11일 복공(復工, 조업재개) 신청이 승인되면서 15일부터 상해에서의 물류 사업이 정상화된다.

이에 지난 3월 상해 봉쇄 조치로 전격 통제됐던 유통망이 풀리면서 상해 보세구역에 묶여 있던 제품들의 통관이 가능해졌다. 또 상해 물류센터에서 중국 전역으로 배송하는 일도 재개될 전망이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