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CJ제일제당, 해양 생분해 플라스틱 'PHA' 본생산 시작

공유
0

CJ제일제당, 해양 생분해 플라스틱 'PHA' 본생산 시작

연간 5000t 규모 'aPHA' 생산…해양 생분해 플라스틱 브랜드 'PHACT' 론칭

인도네시아 파수루안에 위치한 CJ제일제당 바이오공장 야경. 사진=CJ제일제당이미지 확대보기
인도네시아 파수루안에 위치한 CJ제일제당 바이오공장 야경. 사진=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이 글로벌 생분해 플라스틱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해양 생분해 플라스틱 소재(PHA) 대량 생산을 시작하고, 생분해 소재 전문 브랜드 ‘팩트(PHACT)’를 선보인다.

CJ제일제당은 인도네시아 파수루안 바이오공장 전용 생산라인에서 PHA 양산을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이곳에서 연간 5000t 규모의 비결정(非結晶)형 ‘aPHA’를 생산할 수 있다. 또 반결정(半結晶)형 ‘scPHA’ 생산 라인 착공에 돌입했으며, 오는 2025년까지 PHA 연간 생산규모를 6만5000t까지 확대하는 것이 목표다.

이에 CJ제일제당 측은 aPHA와 scPHA를 모두 생산할 수 있는 최초의 기업으로 글로벌 생분해 플라스틱 시장에서 유리한 위치를 선점했다고 전했다.
PHA는 미생물이 식물 유래 성분을 먹고 세포 안에 쌓아놓는 고분자 물질이다. 토양과 해양을 포함한 대부분의 환경에서 분해되는 특성이 있다. 바이오 원료로 만들고 바닷물에서 100% 생분해되기 때문에 친환경 플라스틱 제품의 중요한 원료소재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해양 미세 플라스틱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소재로 평가받는다.

그중 CJ제일제당이 생산에 주력하는 aPHA는 고무와 비슷한 부드러운 물성을 지녀 포장재, 비닐봉투 등 변형이 필요한 여러 품목 생산에 활용된다.

CJ제일제당은 PHA 본생산 개시와 함께 생분해 소재 전문브랜드 ‘팩트’를 론칭했다. PHA와 ‘행동(ACT)’을 합친 단어로 ‘PHA를 기반으로 친환경 생분해 소재 시장의 패러다임 변화를 이끌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아울러 PHA가 다양한 플라스틱 제품 소재로 사용되는 점을 활용해 소비자들에게 더 친숙한 브랜드로 다가가 생분해 소재에 대한 관심과 수요를 끌어올리겠다는 전략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수십 년간 쌓아온 독보적인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소비자가 일상 속에서 친환경 플라스틱을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