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미헬스케어, 신세계푸드와 비타민 젤리 '브이츄 3000' 출시

공유
0

한미헬스케어, 신세계푸드와 비타민 젤리 '브이츄 3000' 출시

한 팩에 비타민C 3000㎎ 함유

한미헬스케어가 신세계푸드와 협업해 비타민 젤리 '브이츄 3000'을 출시했다. 사진=한미헬스케어이미지 확대보기
한미헬스케어가 신세계푸드와 협업해 비타민 젤리 '브이츄 3000'을 출시했다. 사진=한미헬스케어
한미약품그룹 계열사 한미헬스케어는 신세계푸드와 손잡고 비타민 젤리 '브이츄 3000' 5종을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한미헬스케어는 앞서 지난 3일 신세계푸드와 상품개발, 공동마케팅 등에 관한 업무제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서 양사는 향후 비타민 젤리뿐 아니라 다양한 형태의 제품을 출시, 시너지를 내기로 뜻을 모았다.

브이츄 3000은 어린이부터 청소년, 중장년층, 노년층까지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기도록 만든 젤리 제품으로, 레몬, 자몽, 사과, 샤인머스켓, 라임민트 등 5가지의 천연 과즙이 함유돼 씹으면 젤리 안의 과즙 잼이 터지면서 새콤달콤한 맛을 낸다.

한 팩에 비타민C 3000㎎이 함유돼 젤리 1개로 비타민C 일일권장량의 150%(150㎎)를 섭취할 수 있으며 합성보존료와 합성착색료는 들어있지 않다.

한미헬스케어 관계자는 "브이츄 3000을 먹으면 유해산소로부터 세포를 보호하는 데 필요한 항산화 작용을 하는 비타민C를 충분히 섭취할 수 있다"며 "젤리 타입 외에도 가정, 사무실, 운동장 등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제품을 개발해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하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