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월화드라마] '귓속말' 이상윤-권율-이보영-박세영…결말 향한 마지막 발버둥? (15회 줄거리 예고)

공유
1

[월화드라마] '귓속말' 이상윤-권율-이보영-박세영…결말 향한 마지막 발버둥? (15회 줄거리 예고)

[월화드라마] '귓속말' 이상윤-권율-이보영-박세영…결말 향한 마지막 발버둥? (15회 줄거리 예고) /사진=SBS 월화드라마 '귓속말' 몇부작? 15회 줄거리 예고 캡처 (월화드라마 '귓속말' 박보영-신영주 역, 이상윤-이동준 역, 권율-강정일 역)이미지 확대보기
[월화드라마] '귓속말' 이상윤-권율-이보영-박세영…결말 향한 마지막 발버둥? (15회 줄거리 예고) /사진=SBS 월화드라마 '귓속말' 몇부작? 15회 줄거리 예고 캡처 (월화드라마 '귓속말' 박보영-신영주 역, 이상윤-이동준 역, 권율-강정일 역)
[글로벌이코노믹 차윤호 기자] SBS편성표에 따르면 16일(화요일) 밤 10시 SBS 월화드라마 ‘귓속말’이 방송된다.

SBS 월화드라마 ‘귓속말’의 15회에서는 신영주(이보영 분), 이동준(이상윤 분), 강정일(권율 분), 박세영(최수연 분)의 질기고 질긴 대립이 막바지에 다다르며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강정일은 법률회사 태백을 손에 넣기 위해 끝까지 악행을 멈추지 않는다. 하지만 이동준은 의외의 반응을 보이며 강정일을 당황하게 만든다.
이에 강정일은 더욱 더 교묘한 계략으로 이동준의 발목을 잡고 자신의 야욕을 채우고 복수를 진행하려 한다.

그 가운데 이동준은 태백의 대표였던 최일환(김갑수 분)의 비자금 관련 증거를 확보하기 위해 고군분투 한다.

이에 신영주는 위험천만한 살얼음판을 걷고 있는 이동준을 보호하기 위해 자신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한다.

이동준과 신영주는 말하지 않아도 알 수 있는 이런 서로의 생각과 마음을 느끼지만 우선적으로 사건해결에 몰두 한다.

한편 기존 16부작에서 1회 연장 방송을 결정한 SBS 수목드라마 ‘귓속말’은 오는 23일(화요일) 총 17회를 마지막으로 종영된다.

차윤호 기자 chach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