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가족을 지켜라' 사업 제안을 거절한 강별에게 정혜인은 또다른 계략을 꾸미나?

공유
0

'가족을 지켜라' 사업 제안을 거절한 강별에게 정혜인은 또다른 계략을 꾸미나?

29일(화) 방송되는 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100회에서 선영(김현주)이 집으로 찾아오자 예원모(이상숙)는 깜짝 놀라는 장면이 그려진다./사진=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방송 캡처
29일(화) 방송되는 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100회에서 선영(김현주)이 집으로 찾아오자 예원모(이상숙)는 깜짝 놀라는 장면이 그려진다./사진=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방송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장서연 기자] 김현주는 이상숙의 집을 알아내 집으로 찾아간다.

29일(화) 방송되는 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100회에서 선영(김현주)이 집으로 찾아오자 예원모(이상숙)는 깜짝 놀라는 장면이 그려진다.

하지만 예원모는 여기가 어디라고 찾아오냐며 놀란 자신의 마음을 숨기고 당당한게 선영을 대한다.
선영은 예원모에게 공식적으로 사과를 하라며 압박하지만 다시 한 번 뒤통수를 맞게 된다.

해수(강별)는 예원(정혜인)의 사업 제안에 고민을 거듭하다고, 예원을 만나 맛간장의 레시피는 팔 수 없다고 말하고 예원은 자신의 뜻대로 일이 돌아가지 않자 당황한다.

한편 만재(최일화)는 또 사기를 당하고, 이를 알게 된 수자(이휘향)은 크게 화를 낸다.

만재는 수자를 피해 도망을 다니고, 우진(재희)은 만재에게 노래를 했었냐고 묻자 만재는 하룻밤 꿈을 꾼 것 같다며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사업 제안을 거절한 해수에게 예원은 어떤 계략을 꾸밀지 궁금한 가운데 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는 월요일~금요일 오후 8시 25분에 방송된다.

장서연 기자 seoye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