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가족을 지켜라' 박효진, 강남 아파트 받고 아이를 김동윤의 호적에 올릴까?

공유
0

'가족을 지켜라' 박효진, 강남 아파트 받고 아이를 김동윤의 호적에 올릴까?

22일(화) 방송되는 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95회에서 예원모(이상숙)는 예원(정혜인)에게 회사를 물려받기에는 자격 미달이라고 말하는 장면이 그려진다./사진=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방송 캡처
22일(화) 방송되는 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95회에서 예원모(이상숙)는 예원(정혜인)에게 회사를 물려받기에는 자격 미달이라고 말하는 장면이 그려진다./사진=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방송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장서연 기자] 이상숙과 정혜인은 회사일로 다시한번 부딧힌다.

22일(화) 방송되는 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 95회에서 예원모(이상숙)는 예원(정혜인)에게 회사를 물려받기에는 자격 미달이라고 말하는 장면이 그려진다.

예원모는 예원이 정신과 치료를 받았다는 사실에 예원은 자격이 없다고 말하고, 예원은 아빠와 이혼할 각오가 되어있으면 마음대로 하라고 말했다.

해수(강별)와 우진(재희)이 몰래 만났다는 사실을 알게 된 수자(이휘향)은 둘의 관계를 의심하기 시작한다.

수자는 수봉(변희봉)에게 해수가 사는 것이 궁금하다며 어디에 사는지 묻고, 가게로 찾아갔다가 그곳에서 일하던 선영(김현주)과도 마주쳤다.

한편, 윤찬(김동윤)이 아이를 만나고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된 희진(박효진)은 절대 용서하지 않겠다고 다짐한다.

정숙(엄유신)은 희진을 불러 윤찬의 아이를 호적에 올렸으면 한다고 말하고, 희진은 말도 안된다고 이야기한다.

이에 정숙은 아이를 받아들이는 대신에 강남 아파트를 희진의 이름으로 해 주겠다고 말했다.

희진은 정숙의 제안을 받아들일지 궁금한 가운데 KBS1 저녁일일극 '가족을 지켜라'는 월요일~금요일 오후 8시 25분에 방송된다.
장서연 기자 seoye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