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가톨릭 임상연구지원센터,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와 업무협약 체결

공유
0

가톨릭 임상연구지원센터,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와 업무협약 체결

지멘스 헬스케어 진단기기 이용한 임상연구 공동 진행

▲카톨릭대진단검사개발평가센터장인김용구교수(왼쪽)한국지멘스헬스케어박현구대표가업무협약을체결한후기념촬영을하고있다.
▲카톨릭대진단검사개발평가센터장인김용구교수(왼쪽)한국지멘스헬스케어박현구대표가업무협약을체결한후기념촬영을하고있다.
[글로벌이코노믹=이순용 기자] 가톨릭중앙의료원 가톨릭임상연구지원센터(소장 김경수 교수)와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대표 박현구)가 진단검사 분야의 공동 임상연구 및 학술적 교류를 위한 업무협약을 24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협약식은 24일 오후 4시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별관에서 이루어졌으며 가톨릭임상연구지원센터 진단검사개발평가센터장 김용구 교수(서울성모병원 진단검사의학과)와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 박현구 대표, 진단사업본부 이명균 부사장 등 양 기관의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가톨릭중앙의료원과 지멘스 헬스케어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멘스 헬스케어의 진단기기를 활용한 임상연구를 공동 수행하고, 지멘스 헬스케어 직원과 의료진을 대상으로 교육 프로그램을 전개할 계획이다.
또한 국내 컨퍼런스 및 심포지엄에서 초청 강연을 진행하고, 의료기술 분야에서 노하우를 교류하는 등 공동발전을 위한 상호협력 활동에 힘쓰게 된다.

진단검사개발평가센터장 김용구 교수는 “가톨릭중앙의료원이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의료관련 기업들과의 상호연계가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국내 진단검사실 자동화 솔루션 부분에 1위를 점하고 있는 지멘스 헬스케어와의 협약을 통해 강점을 서로 교류함으로써 상호 발전에 긍정적인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멘스 헬스케어 박현구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멘스 헬스케어와 가톨릭중앙의료원이 진단검사의학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상호 지속적인 협력과 노하우 공유를 통해 국내 진단검사분야의 세계적인 위상을 한 단계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