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호남대 LINC+사업단, ‘AI·빅데이터 기반 아동발달 증진’ 협약 체결

공유
1


호남대 LINC+사업단, ‘AI·빅데이터 기반 아동발달 증진’ 협약 체결

전자부품연구원 광주지역본부 등 24개 관련 기관과 체결
정신건강 증진 위한 VR/AR 디바이스 및 콘텐츠 개발 등

center
호남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양승학)은 지난 22일 오후 5시 광주과학기술진흥원 2층 중회의실에서 전자부품연구원 광주지역본부 등 관련 기관 24개와 ‘AI·빅데이터 기반 아동발달 증진’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을 했다. /호남대학교=제공
호남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양승학)은 22일 오후 5시 광주과학기술진흥원 2층 중회의실에서 전자부품연구원 광주지역본부 등 관련 기관 24개와 ‘AI·빅데이터 기반 아동발달 증진’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을 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양승학 호남대학교 LINC+사업단장, 정인성 전자부품연구원 본부장, 정윤희 호남대학교 랄랄라스쿨 대표, 김다영 제일언어심리센터장 등 20여명이 참석하여 발달장애 아동을 대상으로 한 정신건강 증진 관련 산업 육성기여를 위한 기술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유기적인 협조체계 구축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협약은 ▲ 정신건강 증진을 위한 VR/AR 디바이스 및 콘텐츠 개발 ▲개인 맞춤형 서비스 플랫폼 개발에 대한 공동 연구 ▲기술이전 및 산학연협력 ▲연구인력, 학술정보 등을 서로 교류 협력하기로 했다.

양승학 단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산·학·연·병의 적극적인 상호협력교류를 통해 지역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반이 되어야 한다”며, “빅데이터 연구를 위한 실적 모델 개발 창출에 많은 기업들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한 지원 방안을 모색해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고, 좋은 성과를 얻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