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케아 코리아, 올해 매출 5% 성장…올해 12월 기흥점, 내년 상반기 동부산점 잇따라 오픈

공유
0


이케아 코리아, 올해 매출 5% 성장…올해 12월 기흥점, 내년 상반기 동부산점 잇따라 오픈

신규 브랜드 캠페인 ‘깨워요, 멋진 날!’, 고객 접근성, 편의성, 지속 가능성 중점

center
프레드릭 요한손(Fredrik Johansson) 이케아 코리아 대표가 지난해 주요 성과와 2020년 집중 목표를 발표했다. 사진=최수진기자
홈퍼니싱 리테일 기업 이케아 코리아는 2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자사 팝업스토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지난해 주요 성과와 2020년 집중 목표에 대해 발표했다.

2019년 회계연도(2018년 9월부터 2019년 8월 말까지) 이케아 코리아의 잠정 매출액은 5032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 신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국내 광명점과 고양점에 850만 명 방문했고 온라인 사이트에는 3850만 명이 방문했다. 이케아 패밀리 멤버는 200만 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2020년 이케아는 고객 접근성, 편의성, 지속 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온·오프라인 채널을 확대하면서 멀티채널 전략을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오는 12월 12일 오내 세 번째 매장인 이케아 기흥점을, 2020년 상반기에는 동부산점을 연다. 전 세계 주요 도시에서 시험 중인 이케아 글로벌의 도심형 매장을 국내서도 처음 선보이면서 더 많은 사람들이 방문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확대하겠다는 것이다.
이케아 기흥점은 온라인 사이트를 연 후 첫 개장하는 매장이다. 이에 온·오프라인에서 느끼는 고객 경험이 같도록 하는 차별화된 전략을 갖추기로 했다.

또 이케아는 고객이 더 편리하게 쇼핑할 수 있는 서비스와 디지털 역량에 투자를 지속키로 했다.

특히 지속가능한 발전을 목표에 두고 사람과 지구를 위한 친환경 제품 개발에 집중한다.

2020년 이케아는 신규 브랜드 캠페인인 ‘깨워요 멋진 날!’로 고객 개인에 맞는 수면 환경을 제공한다. 캠페인에서는 부분적인 제품뿐만 아니라 전체적인 침실 환경을 고려한 홈퍼니싱 아이디어를 제시한다.

프레드릭 요한손(Fredrik Johansson) 이케아 코리아 대표는 “올해는 다양한 고객 접점 확대로 접근성과 편의성을 더 확대할 것이다”며 “지속 가능한 미래를 이끄는 기업으로서 더 많은 사람들이 쉽고 편리하게 이케아를 만날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최수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hsj9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