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화성 재활용업체 화재…5시간 만에 불길 잡아 "인명피해 없어"

공유
0


화성 재활용업체 화재…5시간 만에 불길 잡아 "인명피해 없어"

center
18일 화성 재활용업체에 화재가 발생해 5시간 만에 큰 불길이 잡혔으며 소방관들이 잔불을 정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화성 재활용업체에 화재가 발생해 5시간 만에 큰 불길이 잡혔다.

18일 소방방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40분께 화성시 우정읍 한 비금속원료 재활용업체서 불이 나 났다. ;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지상 1층(연면적 860㎡)짜리 건물 1개 동이 모두 탔다.
또 인접한 다른 업체 건물 2개 동에도 옮겨붙었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한때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3대를 포함한 장비 70여대와 소방관 등 220여명을 동원해 진화에 나섰다.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으로, 화재 규모에 따라 대응 3단계로 확대한다.

헬기 3대 등 동원됐으며, 소방관들은 화재 발생 5시간 20분 만인 오전 10시께 큰 불길을 잡고 잔불을 정리중이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