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스포츠 24] 생제르망 투헬 감독 “네이마르 없을 때의 해법 찾아야 한다”며 퇴단 공식화

기사입력 : 2019-08-13 00:15 (최종수정 2019-08-13 02:1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네이마르.


파리 생제르맹(PSG)을 이끄는 토마스 투헬 감독이 브라질 공격수 네이마르의 퇴단에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12일(현지시간) 스페인 일간지 ‘마르카’가 전했다. PSG는 11일 열린 리그 앙 개막전 1라운드 님 올랭피크와 맞붙어 3-0으로 쾌승했다. 하지만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 이적설이 제기되고 있는 네이마르는 끝내 이 경기에 결장했다.
투헬 감독은 거취가 불투명한 네이마르에 대해 “우리는 현실적이어야 하며 이 팀에 네이마르가 없을 때의 해법을 찾아야 한다. 그와 같을 수 있는 선수를 찾는 것은 불가능하지만 퇴단에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것은 PSG와 네이마르, 그리고 다른 클럽들의 문제다. 내가 할 수 있는 말은 더 이상 없다. 나는 네이마르를 아주 좋아한다. 킬리안(음바페)이나 다른 선수와 함께 뛰어주기를 원하지만 그가 떠난다면 잠이 오지 않을 것 같다”며 “잔류하기를 희망하지만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은 없다”고 말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데스크) ggs077@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해외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