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평 영암군수,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최고경영자상” 영예

365일 이동 군수실, 주민밀착 생활자치행정 전국 최고 인정 받아
고용 위기지역과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으로 지정되는데 기여도

기사입력 : 2019-07-23 20:4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전동평 전남 영암군수가 23일,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 주관한 ‘제24회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시상식에서 ‘최고경영자상’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전남 영암군=제공
전동평 전남 영암군수가 23일,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 주관한 ‘제24회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시상식에서 ‘최고경영자상’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최고경영자상은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 주관하고, 급변하는 경영환경과 무한경쟁 속에서 변화를 수용하며 기관의 비전제시와 탁월한 경영마인드로 자치경영 성과를 이룬 단체장을 선정하고 이들의 공로를 격려하기 위해 제정됐다.

전동평 군수는 군정 3대 행정철학인 현장·확인행정, 섬김행정, 찾아가는 서비스행정을 실천하고 365일 이동 군수실 운영을 통해 군민과 소통의 시간을 마련해 군민에게 한걸음 더 다가가는 다양한 군정시책을 펼쳐 타 지자체장에 비해 높은 점수로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조선경기 불황 등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중앙부처와 국회로 동분서주해 고용위기지역과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으로 지정되는데 기여했으며, 고용환경을 고려한 지역특성에 맞는 지역맞춤형 일자리창출 성과를 내는 등 탁월한 행정리더십으로 지역 발전에 공헌한 점이 인정되어 ‘최고경영자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또한, 新4대핵심발전 전략산업의 눈부신 성과로 미래 먹거리와 신성장 동력을 창출했으며, 복지분야 평가에서 대통령상 등 21관왕 차지, 2018 영암 방문의 해 선언으로 3백만명 관광객 유치에 성공해 지역경제 활력을 불어 넣었으며, 郡 역사상 최초로 개최한 제57회 전남체전의 완벽한 대회 운영과 종합우승까지 차지해 2백만 도민의 찬사를 받았다.

공약이행평가 결과, 법률소비자연맹 전국 지자체장 공약이행평가에서 공약대상과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공약평가에서 최고등급(SA)에 선정됐으며, 대한민국 행복지수 평가 2년연속 대상을 수상하여 군민 삶의 만족도가 전국 최고로 나타났다.

민선6기 취임 3년만에 채무제로를 선언한테 이어, 민선7기 첫해 군 살림살이가 5천억을 돌파하면서 지역현안사업 해결의 실마리를 찾았으며, 각종 군정평가에서 159개분야 수상과 국도비 공모 2,546억 확보 등 광폭적인 행보로 기적과 같은 성과를 일궈냈다.

전동평 군수는 수상소감을 통해 “이번 수상은 군민들의 다양한 의견과 고충을 듣고 해결방안을 함께 모색하는 지방자치 행정을 펼쳐온 결과이며, 그동안 저와 1천여 공직자를 믿고 힘차게 성원해 주신 6만 군민과 16만 향우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군민과 함께하는 현장 확인행정을 더욱 강화하여 진정한 지방자치를 구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전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