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보다 더 보수, 부산 출마시 낙선땐 치명상... 이언주 출판기념회에 400여명 몰려 눈도장 찍기

기사입력 : 2019-07-23 07:5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무소속 이언주 국회의원은 1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알고보니 꼴통 사회주의자에 폭력적인 파시스트군요" 글을 올려 논란을 자조했다. 사진=뉴시스
22일 무소속 이언주 의원 출판기념회 행사에 황교안 대표 등 자유한국당 인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이 의원을 영입 외연 확대에 나서려 한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이날 보수진영 인사들과 지지자 등 400여명이 몰렸다.
지난 4월 바른미래당을 탈당한 이 의원은 문재인 정부와 여권을 향해 “경제를 망쳐 놓아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어 자유한국당 입당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축사에 나선 황교안 대표는 “대한민국이 안보등 위기에 놓여있다. 자유 우파가 힘을 모아 문재인 정부의 폭정을 막아내자”고 했다.

이언주 의원은 “자유 우파를 하나로 결집 시키는데 선봉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누리꾼들은 “이언주 의원 철새 이미지” “부산 출마때 낙선하면 치명상” “진정한 보수” "나경원 원내대표보다 더 보수"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