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뽕따러가세 첫방송부터 인기 실감... "장윤정보다 행사비 더 줘라" 요구 봇물

연애의 맛은 결방

기사입력 : 2019-07-19 07: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TV 조선 방송 캡처
‘트롯트의 여제’를 넘보는 송가인의 단독 예능 ‘뽕따러가세’가 첫방부터 화제가 되고 있다.

송가인의 뽕따러 가세는 150분간 편성돼 인기를 실감하게 하고 있다.
‘뽕 따러 가세’는 시청자가 보내온 가슴 뭉클한 사연을 통해 주인공을 직접 찾아가 노래를 선물해 주는 프로그램이다. 특급 도우미들이 동행한다. 150분의 파격 편성에 '연애의 맛'은 전파를 타지 못했다.

한편 TV조선 ‘송가인이 간다-뽕따러가세’는 25일부터 매주 10시 전파를 탄다.

누리꾼들은 “파워플한 목소리 정말 좋아요” “행사 출연료 이젠 장윤정보다 더 줘라” “이번 프로그램으로 또 한번 몸값 수직상승”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