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과 문구의 협업”…빈폴키즈, 모나미와 ‘환경 사랑’ 주제의 티셔츠 DIY 키트 선봬

기사입력 : 2019-07-18 00: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온라인 키즈 브랜드 ‘빈폴키즈’가 문구업체인 모나미와 손잡고 지속가능성·환경을 주제로 한 행사 진행과 기념 티셔츠 DIY(Do It Yourself) 키트를 출시했다. 사진=삼성물산 패션부문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온라인 키즈 브랜드 ‘빈폴키즈’가 문구업체인 모나미와 손잡고 지속가능성·환경을 주제로 행사 진행과 기념 티셔츠 DIY(Do It Yourself) 키트를 출시했다.

빈폴키즈는 올해로 43회를 맞이한 모나미 환경사랑 어린이 미술대회를 후원하고 빈폴키즈상을 신설해 ‘자전거와 자연보호’를 주제로 한 그림 작품의 시상을 담당한다.

올해 환경사랑 어린이 미술대회는 17일부터 오는 9월 6일까지 접수가 진행되고 만 3~12세 어린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참가자들은 환경사랑을 주제로 8절 도화지에 그림을 그려 제출하면 된다. 응모 분야는 수채화·포스터·크레파스·색연필·마카 등 그림 부문이다. 온라인 접수 후 우편이나 방문 접수해야 한다.
최종 발표는 10월 15일 모나미 미술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되며 에버랜드 애니메이션 극장에서 시상식을 연다.

대상(1명) 수상자는 노트북과 본인 작품을 프린트한 빈폴키즈 티셔츠, 최우수상(3명) 수상자는 태블릿PC와 본인 작품을 프린트한 빈폴키즈 티셔츠, 금상(9명) 수상자는 모나미 스페셜 문구세트와 본인 작품을 프린트한 빈폴키즈 티셔츠, 은상(18명)과 동상(27명) 수상자는 모나미 스페셜 문구세트가 부상으로 주어진다.

빈폴키즈는 올해 최초로 모나미 환경사랑 어린이 미술대회에 ‘빈폴키즈상’을 신설해 ‘자전거와 환경사랑’을 주제로 출품한 지원자 중 200명을 선정해 빈폴키즈와 모나미가 협업한 티셔츠 DIY 키트를 증정한다.

빈폴키즈는 이번 행사를 기념해 7부 티셔츠와 모나미 패브릭 마커로 구성된 DIY 키트를 출시했다. 지속가능성과 환경사랑을 실천하는 차원에서 재고 원단으로 제작됐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통합 온라인몰 SSF샵에서 판매된다. 가격은 3만3000원이다.

황인방 빈폴키즈 팀장은 “지속가능성과 환경을 생각하는 두 브랜드가 만나 아이들에게 특별한 즐거움과 행복을 주는 행사와 상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빈폴키즈와 모나미 협업 상품은 아이들이 직접 펜으로 티셔츠에 그림을 그려 넣을 수 있어서 세상에서 유일한 티셔츠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jddud@g-enews.com

정영일 기자_데스크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