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와 초소형 전기차 보급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 2019-07-17 11:3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현대캐피탈과 중상공인단체중앙회가 16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은 16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와 ‘초소형 전기차 보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련 금융상품을 내놓기로 했다.

현대캐피탈과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는 앞으로 중소기업과 영세상공인의 사업 경쟁력 제고와 편의성 향상을 위한 초소형 전기차 보급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초소형 전기차는 골목상권에 특화된 이동수단으로 유류비 절감과 기동성 확보 측면에서 중소상공인에게 각광받고 있다.
우선 이번 협약을 계기로 현대캐피탈은 초소형 전기차 전용 금융상품을 마련할 계획이다.

차량의 유지관리서비스와 충전인프라를 제공하는 등 친환경차 운영에 필요한 종합적인 서비스도 제공하기로 했다.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는 초소형 전기차 이용을 위한 대대적인 홍보활동과 함께 중고 전기차 매입 등에 적극적으로 나서 초소형 전기차 활성화에 나설 예정이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정부의 친환경 정책에 발맞춰 중소상공인의 경제활동에 발이 될 초소형 전기차의 보급사업에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와 함께 뜻을 모았다"며 "이번 협약 이후에도 친환경차 관련 전용 금융상품과 인프라를 바탕으로 친환경차 보급에 앞장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대캐피탈은 업계 최초로 전기차와 수소차 전용 금융상품을 개발하는 등 국내 친환경차 보급을 선도하고 있다.

지난 5월에는 제주도 내 우체국 친환경 택배차량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효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hj@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