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11일만에 퇴원

기사입력 : 2019-07-12 19: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롯데그룹은"신 명예회장이 기력을 회복해 이날 오후 3시께 소공동 롯데호텔로 돌아갔다"고 했다. 사진=뉴시스
신격호(97)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12일 퇴원했다.

롯데그룹은"신 명예회장이 기력을 회복해 이날 오후 3시께 소공동 롯데호텔로 돌아갔다"고 했다.

이어 롯데측은 "후견인에 따르면 신 명예회장은 입원 후 기력이 회복돼 퇴원해도 좋다는 의사 소견을 받았다고 전했다"며 "하지만 워낙 고령인 만큼 퇴원 후에도 건강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해 왔다"고 밝혔다.
신 명예회장은 최근 건강이 악화해 지난 2일 서울아산병원에 입원했다.

11일만에 퇴원이다.

신 명예회장은 아산병원에서 '케모포트'라는 시술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케모포트는 식사 섭취가 일시적으로 어려운 상태가 되더라도 효과적으로 영양을 공급받을 수 있도록 하는 시술이다.

신 명예회장은 지난달부터 식욕저하 모습을 보여 주치의 추천에 따라 해당 시술을 받기도 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최성해 차장 bada@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