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예고]'수상한 장모' 25회 신다은, 친언니 안연홍에 옷 선물…손우혁, 신다은x안연홍 재회 응원

김정현, 흑장미 김혜선 본격 추격

기사입력 : 2019-06-25 00:1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25일 오전 방송되는 SBS 일일드라마 '수상한 장모'(극본 김인강, 연출 이정훈) 25회에는 이동주(김정현 분)이 흑장미(왕수진, 김혜선 분) 정체를 집오하게 파고 들는 가운데 제니(신다은 분)는 옷감시장에서 우연히 만난 친언니 최송아(안연홍 분)에게 직접 만든 옷을 선물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사진=SBS '수상한 장모' 25회 예고 영상 캡처
'수상한 장모' 신다은이 친언니 안연홍에게 직접 만든 옷을 선물한다.

25일 오전 방송되는 SBS 일일드라마 '수상한 장모'(극본 김인강, 연출 이정훈) 25회에는 이동주(김정현 분)이 흑장미(왕수진, 김혜선 분) 정체를 집요하게 파고 들는 가운데 제니(신다은 분)는 옷감시장에서 우연히 만난 친언니 최송아(안연홍 분)에게 직접 만든 옷을 선물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공개된 '수상한 장모' 25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이동주는 오다진(고인범 분) 회장에게 흑장미 사건을 조사해오던 사람이 1년 전 홍콩에서 의문사를 당했다고 보고한다.

이를 들은 오은석(박진우 분)은 "그 사람이 죽은 게 흑장미랑 무슨 연관이 있습니까?"라고 오다진(고인범 분) 회장에게 묻는다. 오다진은 말없이 고개를 끄덕여 흑장미와 관련됐다고 전한다.

이동주는 "이왕 시작했으니까 끝장을 보겠다"며 오은석에게 흑장미 사건을 끝까지 파헤쳐 숨어 있는 흑장미를 꼭 찾아내겠다고 밝힌다.

한편, 이동주를 짝사랑하는 김은지(한소현 분)는 동주 서류를 빼앗아 들며 "흑장미 때문에 오셨구나"라며 아는 체 한다.
은지에게 오다진 회장이 흑장미 사건 전담 직원까지 뽑았다는 것을 전해들은 오애리(양정아 분)는 "영감이 무슨 꿍꿍이를 벌이는 거지?"라며 의구심을 품는다.

한편, 왕수진이 제니를 못 찾도록 방해하고 있는 안만수(손우혁 분)는 제니가 친언니 최송아에게 옷을 선물하는 사진을 받고 흐뭇해한다.

최송아가 제니 친언니임을 알고 있는 안만수는 사진을 보며 '제니. 만나야 하는 사람들 다 만나세요. 내가 도와줄게요'라며 응원해 정체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안만수는 앞서 최송아 사진을 왕수진에게 전송해서 협박했던 인물이다.

안만수는 또 왕수진에게는 "휴대폰 속 사진 주인공을 만날 수 있을 곳 같다"고 밝히며 왕수진을 쥐락펴락한다.

만수가 "협박 사진 말입니다"라며 입을 열자 왕수진은 "뭐 알아낸 거 있나?"라며 궁금해한다.

이에 안만수는 "조만간 사진 속 주인공을 찾을 수 있을 것 같아서요"라며 수진을 안심시킨다.

그 말에 수진은 "무슨 단서라도 나왔어?"라며 반가워한다.

왕수진이 과거 제니를 유괴한 뒤 입양했다는 비밀을 알고 있는 안만수의 정체는 과연 무엇인지 호기심을 자극하는 '수상한 장모'는 평일 오전 8시 35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