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팬이 만들어준 기적”… 25만 아미 ‘열광’

기사입력 : 2019-06-24 09:2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방탄소년단은 22∼23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글로벌 팬미팅 'BTS 다섯 번째 머스터 매직숍'을 열었다.

부산과 서울 4회 공연을 포함, 모두 25만8000여 명을 만났다.

팬미팅은 '위로가 필요할 때 듣는 방탄소년단의 음악, 힐링매직숍'을 주제로 열렸다.

방탄소년단은 데뷔 초 모습을 재현한 '위아 불릿 프루프 파트 2', '점프', 보컬 라인의 랩 실력을 엿볼 수 있는 '땡' 등을 선보였다.
'아이돌',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등 히트곡으로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에 마련된 플레이존에서는 '아미'(팬클럽)배 골든벨 퀴즈대회, 방탄소년단 댄스 교실, 대기실 라이브 등 다양한 이벤트가 열렸다.

서울에서는 이틀간 대형 스크린을 통해 팬미팅을 실시간으로 중계하는 라이브 플레이가 진행됐다.

88잔디마당에 모인 팬클럽 '아미'는 응원봉을 흔들며 환호했다. 또 23일 팬미팅은 네이버 브이라이브를 통해 세계에 생중계됐다.

방탄소년단은 "우리에게 일어난 기적 같은 일들은 여러분이 만들어준 것"이라며 "이렇게 큰 행복을 준 아미에게 감사하다. 마법 같은 매직숍에서 여러분과 함께한 시간을 잊지 않겠다"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