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스포츠 24] UEFA, SNS 통해 심판 모욕한 PSG 네이마르 CL 3경기 출장정지 확정

기사입력 : 2019-06-20 18:2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유럽축구연맹(UEFA)은 19일(현지시간) 지난 4월 유럽 챔피언스 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전 이후 심판을 모욕한 파리 생제르망(PSG)의 네이마르(사진)에 대해 3경기 출장정지 처분이 확정됐다고 발표했다. UEFA는 4월 시점에서 이미 처분을 내렸지만 이후 PSG의 이의신청을 받았으며, 이날 이를 기각하면서 4월25일에 UEFA의 윤리·규율위원회가 내린 결정이 그대로 인정되게 됐다.
당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챔피언스 리그 결승 토너먼트 1차 라운드 2차전을 부상으로 결장한 네이마르는 관중석에서 경기의 행방을 지켜보고 있었다. 이 경기에서 비디오 어시스턴트 레퍼리(VAR)판정에 의해 추가시간에 주어진 PK를 유나이티드의 마커스 래시포드가 이를 넣으며 PSG의 탈락이 확정됐다.

27세의 네이마르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심판들에 분노를 표시하며 “있을 수 없는 일이다. 텔레비전 앞에서 슬로우 모션의 리플레이를 보는 것은 축구를 모르는 4명”이라며 심판을 모욕하는 비난의 글을 올렸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데스크) ggs077@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해외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