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국, 한국 인터넷 포털사이트 접속과 차단 반복...배경에 촉각

공유
0


중국, 한국 인터넷 포털사이트 접속과 차단 반복...배경에 촉각

center
중국이 한국 인터넷 포털사이트에 대해 접속과 차단을 반복하고 있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8일 중국은 네이버의 접속을 차단했다. 앞서 17일 중국 주요 도시에서는 14일부터 차단됐던 네이버의 접속이 연결됐었다.

하지만 하루 만인 18일 오후 들어 네이버가 다시 차단되면서 뉴스, 사전, 검색 등을 이용할 수 없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업계에서는 중국 정부가 톈안먼 사태 30주년과 홍콩 대규모 시위에 따라 네이버 차단과 접속을 반복하고 있다는 분석을 내놓았으나 중국 당국은 이렇다할 언급으 하지 않고 있는 상태다.

18일 다시 사이트 접속이 막히자 현지 교민들의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

한편, 다음은 지난 1월부터 접속이 차단됐고 10월부터는 네이버 카페와 블로그의 접속이 막혔었다.

업계 관계자는 "네이버에 접속하면 인터넷 프로토콜(IP)이 엉뚱한 곳으로 연결되면서 막히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면서 "중국 통신사들이 DNS(도메인 네임 시스템) 정보를 업데이트하면서 잠깐 풀었다가 다시 잠근 것 같다"고 말했다.


권진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j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