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반기 중소기업 취직 더 어려워질 듯

공유
0


하반기 중소기업 취직 더 어려워질 듯

center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18일 중소기업 460개사를 대상으로 ‘2019년 하반기 신입 채용 계획’을 조사한 결과, 58.5%가 ‘채용 계획 있다’고 응답했다.

이 같은 비율은 2017년 하반기 조사 때의 64.9%, 작년 하반기 조사 당시의 62.7%보다 더욱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하반기 신입 채용 규모는 1911명으로 기업 1곳당 평균 7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할 계획인 것으로 집계됐다.

채용 시기는 ‘수시채용’이 38.7%로 가장 많았다. ‘7월’(25.3%), ‘9월’(14.5%), ‘10월’(7.4%), ‘8월’(7.1%), ‘11월’(4.5%) 등으로 조사됐다.

채용 분야는 ‘영업·영업관리’(26%·복수응답), ‘제조·생산’(20.1%), ‘서비스’(17.1%), ‘연구개발’(11.5%), ‘IT·정보통신’(10%), ‘마케팅’(8.6%) 등의 순이었다.

한편 신입사원 초봉은 평균 2609만 원으로 집계됐다. ‘2400만 원’(16.7%), ‘2800만 원’(10.4%), ‘2600만 원’(10.4%), ‘2200만 원’(9.3%), ‘3000만 원’(8.9%), ‘2500만 원’(7.8%)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