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카드-인터파크, 제주여행 맞춤형 서비스 제공

공유
0


신한카드-인터파크, 제주여행 맞춤형 서비스 제공

center
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 사내 벤처인 ‘기공소공’이 인터파크와 함께 제주도 여행객을 대상으로 요식·레저 가맹점 추천 서비스를 시범 운영하기로 했다.

신한카드와 인터파크는 지난 12일 서울의 인터파크 본사에서 이태신 인터파크 서비스부문 부사장과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해당 서비스 추진을 위한 제휴조인식을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신한카드의 기공소공은 ‘기록·공유·소통·공감’의 앞 글자를 따서 이름을 지었다. 기존 신용카드사의 데이터만으로는 알 수 없었던 가맹점에 대한 고객 평가 등 감성적 데이터와 가맹점 실시간 영업정 제공 등을 연구하는 사내 벤처로, 기존 추천 서비스 등과 질적으로 차별된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번 제휴로 신한카드 기공소공과 인터파크는 제주 여행객에게 필요한 정보를 추천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주도 여행객에게 도내 맛집이나 레저스포츠 가맹점에 대한 이용 고객들의 반응, 가맹점의 실시간 영업정보 등을 제공해 고객에게는 다른 고객들의 정확하고 객관적인 평가를 제공하고, 가맹점에게는 매출 증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인터파크와 신한카드는 제주도에서 반응이 좋을 경우 여행객들에게 전국의 자역가맹점 안내 서비스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전산개발 등을 거치면 이르면 올 여름휴가에 맞춰 일부 매장을 대상으로 시범 서비스를 시작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효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hj@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