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민병두 “시니어 소비자위한 포용금융정책 필요”

공유
0


민병두 “시니어 소비자위한 포용금융정책 필요”

고령층, 디지털 금융 발전으로 금융 소외 내몰려

left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장(더불어민주당)
시니어 금융소비자를 위한 포용금융정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고령층은 디지털 금융이 발전하면서 금융소비자들의 편익이 증대하고 있지만 고령층은 오히려 소외되는 데 따른 것이다.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장(더불어민주당)은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디지털 금융시대의 시니어 금융소비자를 위한 정책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강조했다.
민 위원장은 "우리나라 인구구조상 시니어 금융소비자의 급격한 증가가 불가피한 현실에서 실효성 있는 정책의 부재는 금융양극화를 가속시킬 뿐"이라면서 "권역별 금융기관들이 시니어 금융소비자 맞춤 정책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적극적인 대안을 제시해 진정한 ‘포용금융’을 실현해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금융연구원은 ‘고령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 방안’을, 자본시장연구원은 ‘금융투자 분야에서 디지털 채널의 활용’을, 보험연구원은 ‘주요 보험소비자 보호 이슈’를 각각 발표했다.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등 금융당국과 금융업계 관계자들은 시니어 금융소비자의 디지털 금융서비스 접근성 강화 방안을 제언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