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아이 등 바람잘날 없는 YG엔터테인먼트?... 투자자들 “올해 들어 주가 하락세에 죽을맛”

기사입력 : 2019-06-13 08: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YG엔터테인먼트 투자자들이 화가 단단히 났다.

소속 아이돌 가수의 마약 의혹에 주가가 약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12일 YG는 전날보다 4% 떨어진 3만 195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YG는 빅뱅의 지드래곤·탑의 대마초 흡연 사실과 쿠시가 코카인을 구매·투약해 징역형을 선고받는 등 소속 연예인들의 크고 작은 사건이 계속되고 있다.

투자자들은 “올해들어 주가가 힘을 쓰지 못해 죽을맛” “이러다 상폐되는 것은 아닌지 걱정”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