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한국 목재회사 우주비나 타이응옌, 오염물질 배출로 지역주민들 원성 사

공유
0


[글로벌-Biz 24] 한국 목재회사 우주비나 타이응옌, 오염물질 배출로 지역주민들 원성 사

목재 가공 과정에서 먼지와 연기 등 배출…환경당국, 필터 사용토록 주의조치

center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 목재회사인 우주비나 타이응옌이 오염물질 배출 문제로 현지 주민의 원성을 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5일(현지 시간) 타이응옌모니터링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베트남 타이응옌성 디엠투이 산업단지에 자리잡고 있는 이 회사의 인근 수천명의 주민들은 2년 전부터 회사에서 배출되는 연기와 먼지에 따른 고통을 호소해왔다.

이 회사는 현지에서 원목을 구입해 이를 재료로 목재 펠렛, 목재 칩, 톱밥을 가공해 수출해 왔다. 공장의 연간 생산능력은 약 10만 톤에 달한다.
주민들의 원성을 사고 있는 공기오염물질들은 이런 목재 가공 과정에서 나오는 것으로 전해졌다.

타이응옌 경찰당국과 환경당국도 그동안 여러 차례 회사에 대한 조사를 벌이고 오염물질이 배출되지 않게 필터를 사용하도록 하는 등 주의조치를 취했다.

하지만 디엠투이 주민들은 악취와 연기, 분진이 증가해왔다며 당국의 조치가 별 소용이 없었다고 불만을 제기하고 있다.

주민들은 회사측이 환경 보호를 말로만 약속하고 회사 대표와의 접촉도 되지 않는 등 제대로 협조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불만을 토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환용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khy031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