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메이커 구하라 또 이른아침 대중들 입방아... 사망설은 왜? 정말 약 복용했나

기사입력 : 2019-05-26 07:0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리벤저 포르노로 큰 곤욕을 치른적 있는 가수 구하라의 인스타그램 글이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구하라는 지난 25일 인스타그램에 "안녕"이라는 글이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인스타그램엔 “사람이란 한 마디 말로 사람을 죽일 수도 살릴 수도 있는 는 것 같다”, “사는 걸 너무 복잡하게 생각하면 나만 힘들어져” 자신과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을 대변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26일 새벽 인터넷에는 구하라에 대한 사망설이 사실인양 빠르게 퍼졌다.

구하라가 인스타그램에 올린 마지막 게시글도 극단적 선택을 예고하는 것이라는 추측도 더해졌다.

구하라는 지난해 8월에도 한 차례 루머에 휩싸여 팬들을 충격에 빠트리기도 했다.

당시 구하라가 약을 먹고 119구급차에 의해 병원에 실려 갔다는 소문이 급속히 퍼졌으나 소속사 측은 수면장애로라고 밝혔다.

구하라 측 무대응으로 일관하고 있어 궁금증은 더 커지고 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