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마트 출시한 10L 대룡량에 오븐 기능 추가 에어프라이어 살펴보니

공유
0


이마트 출시한 10L 대룡량에 오븐 기능 추가 에어프라이어 살펴보니

대용량, 투명창, 건조기능 갖춰...29일까지 카드사 할인 행사

center
이마트가 출시한 일렉트로맨 오븐 에어프라이어. 사진=이마트
기름없이 튀김요리를 할 수 있는 에어프라이어는 주부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어 주방의 필수품으로 자리잡고 있다.
에어프라이어는 대류 구조를 사용하여 음식 주위로 뜨거운 공기를 순환시켜 조리하는 가전제품으로, 기름을 사용하지 않거나 적게 사용하여 담백한 음식을 만들어 낼 수 있다.

이마트는 총 용량을 10L까지 늘리고 오븐 기능까지 첨가한 ‘일렉트로맨 오븐 에어프라이어’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가격은 13만8000원으로 책정했다. 출시를 기념해 오는 29일까지 카드사 에누리 행사를 진행하고 정상가에서 1만원 할인된 12만 800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는 대용량 에어프라이어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는 점을 고려, 지난 6개월 간의 사전 기획을 거쳐 ‘일렉트로맨 프리미엄 에어프라이어’를 생산한 중국 티안시(Tianxi)와 협업해 상품을 선보였다.
일렉트로맨 오븐 에어프라이어는 총 용량 10리터(L)이며, 바스켓 용량 4.2L의 넉넉한 사이즈가 특징이다.

조리 과정을 확인하기 어려운 다른사 에어프라이어의 단점을 보완해 전면 투명창과 내부 조명을 설치해 음식이 조리되는 과정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것도 강점으로 꼽힌다.

2개의 트레이를 사용해 동시에 각기 다른 재료를 조리할 수 있다, 360도 회전하는 통돌이(로티세리)가 포함돼 있어 통구이 요리뿐 아니라 다양한 요리가 할 수 있다.

또 식품 건조 기능이 추가돼 과일칩과 채소칩 등 간식을 만드는 데 활용할 수 있다.

지난해 11월 내놓은 ‘일렉트로맨 프리미엄 에어프라이어’는 9가지 자동 요리모드를 추가한 모델인데, 6개월 동안 12만 대가 팔리는 기염을 토했다.

서보현 이마트 가전담당 상무는 "고용량, 기능성 에어프라이어에 대한 고객들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고객들의 수요를 선제적으로 감지하고 트렌드를 앞서나가는 상품을 제안할 수 있도록 상품개발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