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권칠승 의원, 소기업 위한 노란우산 가입 간소화법 발의

공유
0


권칠승 의원, 소기업 위한 노란우산 가입 간소화법 발의

center
권칠승 더불어민주당 의원
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생활안정을 위한 노란우산공제 가입 간소화가 추진된다.

권칠승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1일 ‘소기업·소상공인 위한 노란우산공제 가입 절차 간소화법’(중소기업협동조합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권 의원에 따르면 노란우산공제 운영과 관련해 중소기업중앙회는 소기업·소상공인들로부터 가입관련 서류, 공제금 지급 관련 서류 등을 별도로 제출받아 처리한다. 그러나 타 공공 신용․공제 사업과 달리 중기중앙회에서 최소한의 과세정보를 활용할 수 있는 법적 절차가 마련되지 않아 가입자는 관련 서류들을 해당관서에서 직접 발급 및 제출해야 하는 불편함이 따랐다.

또한 권 의원은 “소기업·소상공인들의 관련 증명을 연간 약 35만건 발급해야 하는 세무관서의 행정부담도 클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에 노란우산공제 가입자가 ‘동의’를 하는 경우에는 중소기업중앙회가 ‘사용목적에 맞는 범위’ 내에서 국세청을 통해 ‘최소한의 과세정보’를 활용할 수 있도록 법적 근거를 마련하는 것이 이번 법안의 취지라고 권 의원은 설명했다.

권 의원은 “소기업·소상공인들의 생활안정과 사업재기 등을 지원하는 노란우산공제제도가 보다 효과적으로 사회안전망 역할을 할 수 있고 가입자들의 편의성 확보를 위해 본 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며 “다만 ‘가입자 동의’에 한하여 개인정보보호에 차질 없는 선에서 1인 사업주 등이 보다 걱정 없이 영업을 할 수 있는 환경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