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혁신금융서비스] 페이콕, NFC 결제서비스 방식 선정...8월에 출시 계획

기사입력 : 2019-05-15 15:3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스마트폰 앱을 단말기로 이용한 NFC 결제서비스가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됐다.

15일 금융위원회는 혁신금융심사위원회를 열고 페이콕과 한국 NFC를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금융위에 따르면 페이콕과 한국 NFC가 제출한 NFC 방식의 결제 서비스는 혁신금융심사위원회 심사 결과 모두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됐다.

페이콕은 별도 단말기 없이 판매자가 스마트폰에 설치한 애플리케이션의 NFC 기능을 이용해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하도록 한 서비스다. 기존 간편 결제보다 결제처리속도 빠르다는 특징이 있다.

페이콕은 단말기 시험신청, 테스트를 거쳐 오는 8월에, 한국NFC는 단말기 보안성 심사 통과 등 절차를 거쳐 4개월 내에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금융위는 "신청인 간 특허 관련 이슈가 있던 사항으로 여러 차례 신청자 면담과 혁신위의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지정했다"고 설명했다.

페이콕 관계자는 "3년의 노력으로 소프트웨어만으로 실물카드 결제를 할 수 있도록 했다"며 "간편한 결제환경을 소상공인들께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