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1조 1000억원 규모 FPSO 1기 수주

기사입력 : 2019-04-22 16:2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사진=뉴시스
삼성중공업은 1조 1000억원 규모 FPSO(부유식 원유생산·저장·하역설비) 를 1기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은 아시아 지역 선사로부터 FPSO 1기를 수주했고 발주처와 해당 정부가 승인해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FPSO는 바다에 설치되는 해상플랜트로 해역 설정에 민감하기 때문에 해당 정부 승인을 받은 것이다.

계약금액은 지난해 매출액의 21%에 해당하며 2022년 3월까지 거제조선소에서 건조한 후 해상유전으로 출항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총 LNG(액화천연가스)운반선 7척, FPSO 1기를 수주하며 23억달러(약 2조 6000억원)의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삼성중공업은 올해 수주목표 78억달러의 29%를 달성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