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청년이사회 제3기 ‘청춘어람’ 출범

기사입력 : 2019-04-22 15:45 (최종수정 2019-04-23 10:3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left
사진=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은 22일 조직문화를 혁신하고자 20~30대 직원으로 구성한 제3기 청년이사회 ‘청춘어람’을 출범했다고 밝혔다.

청춘어람은 사자성어인 ‘청출어람(靑出於藍)’과 ‘청춘’의 합성어로 젊은 직원의 패기와 생동감으로 창의적이고 유연한 조직문화를 만들어가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지난 2017년 첫 활동을 시작한 청춘어람은 ‘청년, 당연함에 도전하다’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조직문화 혁신과 업무개선의 아이디어뱅크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3기 청춘어람은 20~30대 직원 25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경영진이 함께 참여하는 정기회의를 통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이를 일반직원과 공유하는 등 변화를 주도해 나갈 계획이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세상을 정확히 바라보는 올바른 세계관을 가지고 신보의 미래를 이끌어 갈 오피니언리더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했다.


주영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ujulu@g-enews.com 주영민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