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사물인터넷 통신 전국망 서비스 개시

기사입력 : 2019-04-22 15:4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LG유플러스가 사물인터넷(IoT) 통신 LTE-M1의 전국망 서비스를 개시한다.
LG유플러스가 22일 이날자로 사물인터넷(IoT) 통신 LTE-M1의 전국망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17년 선보인 NB-IoT와 이달 상용화에 나선 5세대(5G) 통신까지 더해 총 3개의 IoT 기술을 확보하게 됐다.

‘LTE-M1’은 HD급 이미지, 동영상 등 중급 용량의 데이터를 빈번하게 전송하는 서비스에 적합한 IoT 기술이다. 전력 효율이 높아 다량의 데이터를 전송하더라도 수년간 배터리 걱정 없이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블랙박스, 전기 자전거와 같이 이동형 단말 및 관제 서비스 영역에서 IoT 확대의 근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LG유플러스는 이번 ‘LTE-M1’ 전국망 개시와 동시에 기업용 IoT 요금제도 신설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요금제는 월 1100원에 5MB를 제공하는 ‘LPWA 110’와 월 2200원에 15MB를 제공하는 ‘LPWA 220’ 이다. 기존에 제공하던 ‘LPWA 33(월 330원, 100KB)’을 포함한 요금제 3종을 데이터 용량, 사용 상황에 따라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조원석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장 상무는 “앞으로도 양질의 기술과 서비스를 준비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고, 사물인터넷 생태계 조성 및 산업 활성화에 기여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최지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way@g-enews.com 최지웅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관련기사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