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미얀마 교육환경 개선 후원금 전달

22일부터 현지서 학교신축, 건물 도색, 문화교류 등 활동

기사입력 : 2019-04-22 13:5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제15기 글로벌 자원봉사단' 발대식을 마치고 김도진 기업은행장(셋째줄 왼쪽에서 다섯번째)과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셋째줄 왼쪽에서 네번째)이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을지로 본점에서 '제15기 글로벌 자원봉사단' 발대식을 갖고, 미얀마 양곤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후원금 3억3천만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기업은행 임직원 82명으로 구성된 15기 자원봉사단은 22일부터 27일까지 4박 6일 동안 현지에서 학교신축, 건물 도색, 문화교류 등의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기업은행은 2011년부터 총 14회에 걸쳐 베트남, 미얀마, 캄보디아, 인도네시아에 총 1천여명의 임직원을 파견해 학교시설 개·보수, 집짓기 등의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왔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자원봉사단 활동과 기부가 미얀마 어린이들을 위한 더 나은 교육환경 조성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