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주식부호 박진영 1위 ‘탈환’

기사입력 : 2019-04-21 07:3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JYP엔터테인먼트의 최대주주이자 대표 프로듀서인 박진영 이사가 연예인 주식부호 1위에 올랐다.

재벌닷컴이 연예인 주식부호의 보유 상장주식 가치를 지난 18일 종가 기준으로 평가한 결과 박 이사의 보유 지분 17.8%의 가치는 1922억 원으로 작년 말의 1903억 원보다 19억 원 늘었다.

이른바 ‘버닝썬 게이트’ 여파로 엔터테인먼트 업종 주가가 크게 떨어졌지만 JYP 주가는 1.16% 오르며 시가총액 1조 원대를 지켰다.
반면 SM엔터테인먼트와 YG엔터테인먼트 주가는 21.22%, 21.89%나 하락했다.

이에 따라 작년 말 연예인 주식부호 1위였던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의 보유주식 가치는 1818억 원으로 488억 원, 21.1%나 줄었다.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보유주식 가치도 작년 말보다 322억 원, 20.3% 줄어든 1263억 원으로 나타났다.

에스엠 주식을 대량 보유한 영화배우 배용준 씨도 주식 재산이 102억 원, 21.2% 감소한 379억 원으로 낮아졌다.

함영준 오뚜기 회장 장녀로 오뚜기 지분 1.19%를 가진 뮤지컬 배우 함연지 씨의 보유주식 가치는 작년 말보다 1억 원 증가한 313억 원이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