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팔아 여성들의 영혼 짓밟아"... 그것이 알고싶다, 파리열방교회 송목사 파문 확산

기사입력 : 2019-04-21 04:16 (최종수정 2019-04-21 06:1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20일 전파를 탄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는 송목사가 목회하는 프랑스 파리 한인교회에서 성폭행 피해자들의 이갸기가 소개되면서 시청자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

한인 교회인 파리 열방교회는 프랑스 한인 사회에서 가장 활발히 활동하며, 성대한 행사를 주도해왔다.

아프리카 3개국에 17개 교회를 세웠다.

송 목사는 프랑스 현지 침례교단에서 목사로 안수를 받았으며 파리 현지 한국인 유학생들이 찾는 교회로 유명하다.

송목사는 교인에겐 다정다감한 목사였지만 아들이 초등학생 때부터 무자비한 가정폭력을 일삼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교인들 중 많은 젊은 여성들을 사역하도록 유도후 성폭행을 일삼았다.

송목사의 아내도 성폭행 사실을 인지하고 있다고 했다.

누리꾼들은 “하나님 팔아 여성들의 영혼을 짓밟았군” “이상한 목사들 때문에 전체가 매도당해”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