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프랑스 통신회사 오렌지, 올해 하반기 삼성전자 5G 장비 테스트 방침

오렌지 CEO "5G 네트워크 장비부분 신뢰할만한 대안"

기사입력 : 2019-04-21 08:1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프랑스 통신회사 오렌지 매장
프랑스의 통신 및 서비스기업인 오렌지가 삼성전자를 5세대(5G) 네트워크 장비부문의 신뢰할 수 있는 선택지로 판단, 올 하반기에 삼성전자 5G장비를 테스트할 계획이다.

20일(현지 시간) 텔레콤페이퍼 등 통신전문매체들에 따르면 오렌지 최고경영자(CEO)인 스테판 리차드(Stephane Richard)는 "우리는 한 공급업체에 의존하게 될 리스크를 회피하기 위해 다양성을 중시하며 경쟁에 관심을 두고 있다"면서 "삼성전자는 5G 기기부분의 많은 사업체들중에서 상당히 신뢰할 수 있는 대안"이라고 말했다.
오렌지는 이같은 목적을 위해 올해 하반기에 삼성전자의 프랑스본사가 있는 파리 인근 생뚜엉(Saint-Ouen)에서 삼성전자 5G 장비를 테스트할 계획이다.

시장 조사 기관인 IHS 마킷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5G 장비 분야에서 3%의 점유율을 차지하고있다. 반면 화웨이와 에릭슨은 각각 28%와 27%의 시장 점유율을 보이고 있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

박경희 편집위원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