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어벤져스: 엔드게임' 감독 "영화 내용 흘리지 말아 달라" 트위터 성명

기사입력 : 2019-04-18 18:2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4월26일 전국 공개)의 안소니 &조 루소 감독이 현지시간 16일 영화의 스포일러에 관한 성명을 트위터를 통해서 발표했다.

전작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와 마찬가지로 이번 작품에는 철저한 비밀주의가 취해지고 있다. 그러나 현지시간 16일 작품의 중대한 스포일러를 포함한 GIF화상이나 짧은 비디오영상이 SNS상에 유출됐다고 미 CNBC사가 보도했다. 전 세계 팬들이 혼란을 겪는 가운데 루소 감독은 #Dont Spoil The Endgame(엔드게임 스포일러를 그만둬)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장문의 성명을 트윗에 올렸다.

감독은 성명에서 “우리 두 사람은 3년간 ‘엔드게임’에 관련된 모든 사람과 함께 영화가 놀라움과 감동의 결말을 보는 것을 유일한 목적으로 임해 왔다”라고 코멘트 했다. 그리고 시리즈를 사랑해 온 팬에 대해 ”곧 공개되는 ‘엔드게임’을 보셨을 때 부디 타인에게 영화의 내용을 공개하지 않도록 부탁한다. 침묵을 요구하고 있다는 것을 잊지 말아 달라“라고 강력하게 호소했다.

이 성명은 미 디즈니나 마블스튜디오의 공식 트위터에도 투고되고 있는 것 외에 크리스 헴즈워스(토르 역)나 마크 러팔로(헐크 역) 등 캐스트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용하고 있다. 공개까지 나머지 9일남은 이번 작품이 스포일러 없이 무사히 공개되기를 바란다.


취재=김경수 기자 취재=김경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동영상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