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통큰 클라우드서비스 지원…향후 5년간 100억원 규모

경기도 통해 다음달부터 지원 대상 기업 공모 심사 거쳐

취업희망자 400명 대상 클라우드 활용 교육과정도 운영


16일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사업 협약식

향후 5년간 100억원 상당...취업희망 도민 400명에 교육과정도

경기도, 다음달 사업공고...심사 거쳐 지원 기업과 교육생 선발

기사입력 : 2019-04-16 13:00 (최종수정 2019-04-17 16:4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6일 오후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운데)와 안정옥 SK(주) C&C 사업대표(왼쪽), 김기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오른쪽)이 ‘경기도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C&C)
경기도 2600개 중소기업들이 오는 2024년까지 향후 5년간 100억원 규모에 달하는 무료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받게 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안정옥 SK㈜ C&C 사업대표, 김기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은 16일 오후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런 내용의 을 담은 ‘경기도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조광주 경기도의회 경제과학기술위원장, 권락용·최만식·임채철 도의원, 도내 스타트업 대표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클라우드는 데이터를 인터넷과 연결된 중앙 컴퓨터에 저장, 방대한 데이터를 언제 어디서든 분석·관리할 수 있게 하는 기술로서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시대 핵심 기반 기술 서비스다. 기존의 회사 내 서버를 설치하던 비용과 시간상 번거로움을 없애고 SK㈜ C&C 데이터 센터에 회사의 각종자료를 저장해 두었다가 필요할 때마다 꺼내 쓸 수 있도록 지원하는 방식이다.

이 협약은 이런 ‘클라우드’ 서비스를 스타트업이나 벤처기업 등에 무상 제공해 신성장산업 진입과 기업혁신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협약에 따라 SK㈜ C&C는 올해부터 2024년까지 연간 20억 원 씩 5년간 총 100억 원 상당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도내 중소기업 최대 2600여 개 사에 무상 제공하기로 했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공모를 통해 무상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중소기업을 매년 최대 520개까지 선정하게 된다. 선정된 중소기업은 SK㈜ C&C 데이터센터에서 제공하는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보안자원 등 연간 사용료가 약 20억원에 이르는 클라우드 아이티(IT) 하드웨어를 1년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 전문 엔지니어링이나 모니터링 등 클라우드 위탁 운영 서비스도 무상으로 제공받는다.

클라우드 인력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교육과정도 함께 운영한다. 교육 인원은 5년간 총 400명으로, 중소기업 재직자를 위한 전문가(기초·심화) 과정은 물론, 청소년 및 경력단절여성, 기타 아이티(IT)기술을 통해 취업이 가능한 도민 등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활용교육이 진행된다. 교육프로그램 구성과 운영은 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맡고 교육에 필요한 클라우드 사용료 역시 무료로 제공된다.

도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주관으로 다음 달부터 사업공고와 모집, 심사 등을 거쳐 서비스 지원 대상 기업과 교육생을 선발할 예정이다.

이재명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이번 협약은 중소기업도 살고, 대기업도 성장하는 포용적 성장의 좋은 사례”라며 “이를 통해 창업을 촉진하고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의 기술발전, 경쟁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어 “경기도에서는 기업이 마음껏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불합리한 규제와 제도를 정비하고 효율적 산업기반시설을 구축하는 등 최적의 기업 활동 환경을 제공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재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klee@g-enews.com

관련기사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