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살려주세요”… 설계사의 청와대 청원

기사입력 : 2019-03-22 08:2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청와대 국민청원에 따르면 지난 20일 '60년 민족기업 교보생명이 투기자본에 넘어가지 않도록 지켜달라'는 글이 올라왔다.

이 게시물에 이날 오후 현재 약 2600명이 동의 의사를 밝혔다.
본인을 1998년 입사한 교보생명 설계사라고 밝힌 글쓴이는 "민족기업 교보생명이 투기지본 손에 넘어가지 않도록 관심 가져달라"면서 "재무적투자자(FI)가 풋옵션을 철회하도록 국민청원에 동참해줄 것"을 촉구했다.

글쓴이는 "교보생명은 창업자가 독립운동에 헌신하고 교육보험과 교보문고로 국가와 민족에 힘쓴 민족기업"이라며 "상속과정에서 1840억 원이란 역대 최고 상속세액을 성실하게 납부한 회사"라고 지적했다.

또 "이렇다 보니 대주주로서 지분이 감소해 백기사 역할을 자처한 FI들을 주주로서 받아들였다"면서 "풋옵션 구실로 이제는 흑기사로 돌변해 경영권까지 위협하게 됐다. 교보생명이 투기자본에 넘어가지 않도록 지켜달라"고 호소했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