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고졸 채용 경기 지난해보다 좋아질까

기사입력 : 2019-02-12 09:2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기업 인사담당자 4명 중 1명은 올해 고졸 채용 경기가 작년보다 좋지 않을 것이라 예상했다.
12일 잡코리아가 기업 인사담당자 318명에게 '2019년 고졸 채용시장 전망'을 물은 결과, 26.7%가 올해 고졸 채용 경기가 ‘작년보다 나빠질 것’이라 응답했다.

‘작년과 비슷할 것’이란 답변이 60.4%, ‘작년보다 좋아질 것’이란 답변은 12.9%로 나타났다.

나빠질 것으로 예상하는 이유는 ▲대졸, 대학원졸 등 채용이 상대적으로 많을 것 같아서 50.6%(복수응답) ▲인력 감원을 계획 중이어서 48.2% ▲올해 전체 채용시장 경기가 안 좋아서 36.5% 등이었다.

실제로 설문에 참여한 인사담당자 중 올해 고졸 채용 전형을 확정했다고 답한 응답은 절반 정도인 46.5%에 그쳤다.

‘고졸 직원을 채용할 계획’이란 답변은 공기업·공공기관이 68.6%, 대기업은 58.7%로 나타났다.

반면 ‘채용하지 않을 것’이란 답변이 25.8%, ‘미정’이 27.7%였다.

고졸 채용이 확정됐다고 밝힌 응답자의 채용 시기는 상반기(37.2%)와 상·하반기 둘 다 진행(25.0%)한다는 답변이 많았다.

예상 채용 규모는 ‘5명 미만(37.8%)’, ‘5명~10명 미만(21.6%)’ 순으로 나타났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