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장, "손석희 관련 수사, 신속하게 마무리“

기사입력 : 2019-02-11 12: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민갑룡 경찰청장이 손석희 JTBC(63) 대표를 둘러싼 폭행·배임 등 의혹 수사와 관련, "가급적 신속하게 마무리하겠다"고 밝혔다.

민 청장은 11일 출입기자단 간담회에서 "공방이 벌어지는 상황이라 공정한 절차에 따라 진행하고 출석일자 등을 조율해가며 수사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민 청장은 또 "손 대표가 공인이라 스케줄이 많아 일정을 조율하는 데 고려해야 할 부분이 있다"며 "신속하게 마무리하려고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프리랜서 기자 김모(49)씨는 지난달 10일 오후 11시50분께 서울 마포구의 한 주점에서 손 대표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마포경찰서는 김씨가 신고한 손 대표의 폭행 의혹, 손 대표가 고소한 김씨의 공갈미수·협박 혐의, 손 대표의 배임·배임미수·협박·명예훼손 혐의 등을 모두 병합해 수사하고 있다.

경찰은 손 대표의 출석 일정은 비공개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