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스피커·IoT 기기 사용 늘며 민원도 증가

기사입력 : 2019-02-09 18:3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이효정 기자]
인공지능(AI) 스피커와 사물인터넷(IoT) 기기 사용이 늘면서 소비자 민원도 늘고 있다.

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소비자원이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노웅래 위원장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AI 스피커와 관련된 소비자 민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17곳, 소비자원이 4건 등 총 21건에 달했다.

2016년과 2017년에는 AI 스피커 관련 민원이 한 건도 없었던 것에 비하면 지난해에는 무더기로 접수된 것이다.

지난해 통신사 등을 통해 AI 스피커가 상용화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접수된 민원을 통신사별로 보면 LG 유플러스 민원이 20건으로 대부분이었고, KT 관련 민원은 1건으로 접수됐다.

민원 내용은 대부분은 계약 사항 불이행과 계약 해제, AI 스피커 오작동 사례 등이었다.

이와 함께 소비자원에 접수된 IoT 기기 관련 피해 구제 신청은 지난해 9건이었다. IoT 관련 민원은 2016년 1건, 2017년에 5건이었던 것보다 증가했다.

노웅래 위원장은 "AI와 IOT로 결합된 홈서비스들이 생활 전반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만큼 오작동 등 관련 민원도 급증하고 있다"며 "5G 시대에 새로운 통신 리스크에 대한 소비자 보호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이효정 기자 lhj@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